정인아 미안해 굿즈 만들어 판 작가, 결국 작가 협회에서 ‘제명’됐다!

6d1cdea2-4801-498f-a558-4beed08b21d8
SBS ‘그것이 알고 싶다’

양부모의 학대로 16개월의 나이에 숨을 거둔 입양아 ‘정인이 사건’에 전국민적 추모 물결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를 상품 판매 수단으로 이용한 작가가 물매를 맞았다.

2021-01-06-152258
논란의 정인아 미안해 판매 굿즈

해당 판매자는 현재 챌린지가 이어지고 있는 ‘정인아 미안해’ 해시태그와 함께 해당 문구가 담긴 티셔츠와 가방, 모자, 핸드폰 악세사리 등의 굿즈 용품을 제작해 판매글을 올렸다.

그는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다는 마음에 미안한 마음을 담아 제품을 만들었다”고 설명했으나 판매 수익금 사용처와 관련된 언급은 없어 더욱 공분을 샀다.

2021-01-06-152325
논란의 정인아 미안해 판매 굿즈

한편 이같은 소식에 누리꾼들의 분노는 극에 달했고 비난 여론이 거세짐에 따라 판매자는 사과글을 올린 후 굿즈 판매를 중단한 상황이다.

그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단순하게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를 많은 분들에게 알리고자 한 목적으로 제품 디자인을 한 것이었다”면서 “많은 분들이 생각 없는 행동이라고 질타해주셨다”고 말하며 사과했다.

2021-01-06-153108
인스타그램
2021-01-06-153126
인스타그램

결국 6일 해당 작가가 소속해 있는 한국문화예술가협회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를 협회에서 제명했음을 알렸다.

한편 이밖에도 앞서 지난 12월에는 아동성범죄자 조두순의 출소에 맞춰 ‘조두순 후드티 발매’가 논란이 된 바 있으며 당시 판매자는 “조두순의 얼굴을 잊지 말자는 취지로 제작했다”고 밝혔으나 누리꾼들의 비난이 사그라들지 않자 결국 판매를 중단하고 사과했다.

0106144054145724
인스타그램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