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기부한 거 봐주세요’냐, 기부 정도는 조용히 하지” 한 누리꾼이 태클 걸자… 쌈디가 한 말

2021-01-07-123537
쌈디 인스타그램

최근 사회적으로 가장 큰 이슈가 되고 있는 것은 ‘정인이 사건’이 아닐까 싶다.

전국민이 양부모의 학대로 사망에 이른 故 정인양 사건에 함께 아파하고 분노하며 ‘정인아미안해’ 챌린지 등에 참여하며 추모 물결을 이루고 있다.

longlivesmdc-135762991-439532870519904-757830835374873326-n
쌈디 인스타그램

이같은 상황에서 정인양과 같이 학대 등으로 고통 받고 있는 아이들을 위해 연예인들의 기부가 잇따르고 있는데 래퍼 사이먼도미닉 역시 어린이재단에 5천만 원을 기부한 사실을 밝히며 선한 영향력을 펼쳤다.

지난 6일 사이먼도미닉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린이재단에 5천만 원 이체 화면 캡처와 함께 “고통받고 상처 입은 아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관심과 힘을 더해주세요”라고 전했다.

2021-01-07-123515
쌈디 인스타그램

이에 누리꾼들은 “진정한 플렉스다” “멋지다 정기석” “선한 영향력 너무 멋있다” “나중에 저도 형처럼 기부하는 멋진 사람이 되겠습니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그를 향해 응원과 박수를 보냈다.

그러나 이 가운데 아니꼬운 눈초리로 그를 바라보는 시선도 존재했다. 한 누리꾼은 “기부하는 건 정말 좋은데 ‘나 기부한 거 봐주세요. 칭찬해주세요’ 하고 꼭 SNS에 올려야 하나?”라고 의문을 표하며 “이건 결국 5000만원짜리 관심 아닌가? 아무리 연예인이 대중들, 팬들의 관심을 먹고 사는 직업이라지만 기부 정도는 조용히 할 수 있는 거 아닌가? 연예인의 삶이란 대체 뭘까?”라고 댓글을 남겼다.

1
쌈디 인스타그램

이에 사이먼도미닉은 “나 봐주세요 칭찬해주세요가 아니라 이렇게 티를 내야지 사람들도 더 관심을 가지게 되고 덩달아 착하고 좋은 일도 같이 할 수 있으니까 그런 거지”라며 “내 스토리를 좀 보시길”이라고 답글을 달아 일침을 날렸다.

한편 사이먼도미닉은 평소 코로나19, 정인이 사건 등 사회 문제에 관심을 갖고 관련 정보를 SNS로 공유하며 팬들과 소통해오고 있어 해당 댓글을 남긴 누리꾼은 팬들에게 뭇매를 맞고 있는 상황이다.

longlivesmdc-131995167-1855886621229347-3793863065394257589-n
쌈디 인스타그램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