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캐스팅’ 출연 40대 男배우, 후배 女배우에게 “술마시자”며 별장으로 유인해 성폭행

20180823164921-6829976157094b02b5a36754cebbf93c
뉴스1

드라마 ‘굿캐스팅’에 출연한 남자 배우가 후배 여자 배우를 성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12월 23일 모 지역에서 남배우 A씨(40세)가 알고 지내던 여후배 B씨를 성추행했다.

depositphotos-23414308-stock-photo-typical-upper-body-man-silhouette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B씨에 따르면 가해자인 A씨가 후배 B씨에게 ‘지인들과 함께 술자리를 하자’며 불러냈고, A씨 소유의 경기도 소재 별장으로 B씨를 유인했다.

별장은 외진 곳에 있었으며 B씨가 차가 없다는 점을 이용해 A씨가 차로 B씨를 태워갔고, B씨는 별장에 도착했을때서야 다른 지인은 없었다는 것을 알아차렸다.

unnamed
뉴스1

A씨는 별장에 도착해 B씨를 뒤에서 껴안는 등 성추행을 했고, B씨가 A씨를 제지하자 성적인 농담을 하며 바지를 탈의한 채 성폭행을 시도했다.

이 과정에서 B씨는 온 몸에 멍이 들고 가슴에 상처가 남았다 폭로했다.

WE87144825-ori
굿캐스팅

B씨는 경찰에 A씨를 신고했고, 오는 16일 가해자 A씨의 경찰 조사가 이뤄질 예정이다.

한편 가해자 A씨는 영화 ‘대장 김차수’,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SBS드라마 ‘굿캐스팅’ 등에 출연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