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울산, 설 앞두고 모든 도민에게 ‘2차 재난지원금’ 지급…”다음달 초 지급 예상”

21-19-3-2020-12-21-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정부와 여권이 4차 재난지원금 지급과 관련해 서로 다른 입장차를 보이며 논란이 가열되고 있는 가운데 일부 지방자치단체에서 정부와 별개로 재난지원금을 지원하기로 밝혔다.

12일 전국 17개 시도 중 재난지원금 지급 계획을 밝힌 곳은 울산시와 경기도로 울산시의 경우 앞선 지난 4일 울산시 내 46만7천여 전 세대에 각 10만 원씩을 지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11-19-3-3-300-PC-200-100-11-3-2021-1-11-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울산시에 따르면 재난지원금의 지급 시기는 설 연휴 전인 2월 초로 전망되며 이와 함께 1~5세의 관내 영유아 1인당 10만원씩 지급하는 ‘2차 보육재난지원금’과 학교 밖 지원센터에 등록된 청소년 700여명에게 ‘복지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11-19-3-3-300-PC-200-100-11-2021-1-11-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경기도 역시 1인당 10만원씩 재난지원금(재난기본소득)을 지원할 것으로 보이며 지난 8일 경기도의회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소비심리 증진과 골목상관 강화, 심리방역 등 1석 3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2차 재난기본소득의 지원을 경기도에 제안한다”면서 2차 재난기본소득 추경안 제출을 요청했었다.

이에 이 지사는 지난 11일 자신의 SNS를 통해 해당 제안에 동의한다며 “도의회의 결정에 감사하다”는 소감을 밝혔다.

11-19-3-11-300-100-10-2021-1-10-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한편 이 지사는 그간 정부의 소상공인 등을 대상으로 한 ‘선별지급’ 방식이 아닌 ‘보편지급’을 주장하며 정세균 국무총리와 마찰을 빚은 바 있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대상과 규모는 경기도내 거주 전 도민(약1370만명) 대상의 1조4천억여원으로 지급 시기는 설 연휴 전 지급을 목표로 오는 22일 이후가 될 것으로 보여진다. 또한 지급방식의 경우 지난 1차 때와 마찬가지로 경기지역화폐나 신용카드로의 지급이 유력하게 점쳐지고 있다.

19-5-580-93000-280-100-81-100-238000-200-300-50-100-19-3-6-11-2021-1-5-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