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팬 많아서 알페스 청원 안 올리냐”는 DM에… 쌈디가 정색하며 한 말

0a88be24-ebf1-4d1b-9c62-7a22b97c69e9
쌈디 인스타그램

최근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이슈 중 하나인 ‘알페스’ 논란과 관련해 한 팬으로부터 DM을 받은 쌈디의 반응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4일 쌈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팬과 나눈 DM(다이렉트 메시지)을 공개했다.

2021-01-15-130300
쌈디 인스타그램

대화를 공개하며 쌈디는 “내가 청원 알리미냐. 내가 뭘 하든 내 마음 가는 것만 한다”고 코멘트를 달았다.

그가 공개한 사진 속에는 한 팬이 쌈디에게 “여자 팬 많다고 알페스 청원 안 올리는 건 조금 그렇다. 팬 입장에서”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2021-01-15-130312
쌈디 인스타그램

이에 쌈디는 “알페스, 딥 페이크 등 지금 나한테 청원 올려 달라는 글이 얼마나 다양하고 많은데 내가 하나 하나 일일이 다 올려줘야 되느냐”고 서두를 뗐다.

이어 “정인 사건처럼 내가 진심으로 분노하고 슬프고 느껴야 내가 움직이는 거지. 나한테 강요할 이유가 없다고 본다”며 “알페스에 대해서는 내가 정확히 보고 판단할 시간적, 정신적 여유도 없었고 정인이 사건에 대한 슬픔이나 분노가 가시지 않았다”고 응수했다.

206181-334382-1810
국민청원 게시판

그러면서 “그리고 팬 입장에서? 내가 그거 안 올려주면 팬 안 하겠네”라며 “하지마라, 팬. 난 너 같은 팬 필요없다”고 일갈했다.

앞서 쌈디는 양부모 학대로 사망에 이른 정인이 사건을 알리며 함께 분노하고 아파했다. 또한 ‘정인아미안해’ 챌린지에 참여하고 어린이 재단에 기부하는 등의 행보를 보이며 사회문제에 관심을 독려한 바 있다.

longlivesmdc-120116171-729082777820730-536726064259861579-n
쌈디 인스타그램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