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 동대구역 찾아 기자회견…”내 피엔 항체 가득하다”

image
뉴스1

사랑제일교회의 목사 전광훈이 ‘3·1절 범국민대회’를 예고하며 전국을 순회중인 가운데 21일 동대구역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전광훈 목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1시간여 동안 ‘대구여 일어나라’라는 주제로 특별 기자회견을 열고 연설을 했다.

image
뉴스1

전 목사는 “북한 김여정 지시를 받고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잘렸다. 대한민국 전직 대통령이 감옥에 가 있는 것도 다 북한의 지시다”라는 주장을 펼쳤다.

image
뉴스1

기자회견 중 전광훈 목사를 가까이서 보려는 인파로 인해 거리두기가 잘 지켜지지 않았으며 전 목사는 마스크를 내리고 물을 마시기도 했다.

26-1-570-2-2-4-830-26-2020-11-26-1
뉴스1

이어 전 목사는 지난 19일 전북 전주의 한 교회에서 마스크를 벗었던 행동에 대해 “나는 코로나19에 이미 한번 걸렸기에 피에 항체가 가득하다. 나는 항체가 생긴 세상 제일 방역인데 문재인은 왜 마스크를 벗었냐”라 말했다.

19-31-2021-1-19-1
뉴스1

경찰과 지자체는 전 목사의 기자회견을 지켜보며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했으며 대구 동부경찰서의 한 관계자는 “기자회견처럼 단순히 20~30명 정도의 다수인이 모여 단순히 의견을 표명하는 경우는 신고대상에 해당되지 않는다:라 설명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