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 BJ, 술마시고 댄스파티 벌여놓곤 아랫집이 항의하자 “업무방해로 고소 생각”

ff68844c-9fa5-40ff-b89e-a3ab2f50280e
아프리카TV

거주용 오피스텔에 스튜디오를 차려 인터넷방송을 진행하며 층간소음을 유발하고도 적반하장의 태도를 보인 한 인터넷방송 BJ가 뭇매를 맞고 있다.

지난 1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위층의 BJ, 전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라는 제목의 폭로글이 게시되었다.

article
뉴스1

경기도 부천의 한 오피스텔에 거주한다고 밝힌 글쓴이 A씨는 “층간소음을 모르고 살았는데 지난해 9월부터 윗집의 소음이 시작됐다”며 층간소음 피해 사실을 알렸다.

eecfc828-0c16-41a9-8230-b8a867139ee2
아프리카TV

A씨는 이어 “알고보니 ‘XX엔터테인먼트’ 라는 사무실이 들어왔다. 주거용 오피스텔이라 사무실이 들어온다는 것도 낫설었는데 아프리카TV의 BJ들이 모여 춤과 노래로 방송하더라”고 밝혔다.

ae9ec81e-ce6a-4772-9065-105792fb7ded
아프리카TV

또한 “BJ들이 시도 때도없이 모여 밤늦게까지 춤과 노래를 콘텐츠로 방송하니 아랫층 입장에서는 힘들다”며 “경비실을 통해 주의를 요청하고 경찰도 부른 적이 있지만 아랑곳하지 않고 계속 방송했다. 별풍선은 많이 받아도 아랫집 배려는 안 해주는 것 같다”고 고통을 호소했다.

img
아프리카TV

실제로 해당 BJ는 지난 14일 여성 BJ들과 함께 음주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고, 카메라 앞에서 가무를 즐긴 사실이 확인되었고, 시청자들이 BJ에게 소음 문제에 대해 지적했다.

그러자 BJ는 “사회적으로 잘못한 것도 아니다. 아파트에서 난리가 났으면 쫓겨났을 것이다.”라 반박했고, “(아랫집의 항의가) 이 정도면 영업방해다. 고소 안 하는 사람인데 고소하고싶다”며 바닥에 깔아놓은 매트 위에서 낙법을 선보이기까지 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