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장판 귀멸의 칼날’ 국내서 흥행하자… 日, “불매운동은 어떻게 됐냐”며 조롱

611312110015477314-3
귀멸의 칼날

애니메이션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이 무서운 질주를 하며 일본 역대 흥행 1위를 갈아치운 가운데 한국에서도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그러나 이에 대한 일본 현지 여론은 “불매운동은 어떻게 된 거냐”며 조롱 섞인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4e375507-3653-4da8-b40d-70a53da4064e
귀멸의 칼날

2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전날 개봉한 ‘귀멸의 칼날’은 6만6천여명(점유율 41.7%)의 관객을 모으면서 픽사 애니메이션 ‘소울’을 제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라섰다.

개봉 전 시사회 관객까지 합치면 누적 관객 수는 7만6천여명이다.

611312110015477314-1
귀멸의 칼날

이번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은 어둠 속을 달리는 무한열차에서 귀살대와 예측불가의 능력을 갖춘 혀루기의 일상일대 혈전이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렸으며 11년 동안 일본 판매량 1위였던 ‘원피스’를 제치고 누적 발행 부수 1억2천만부를 돌파한 ‘귀멸의 칼날’의 첫 극장판이다.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은 지난해 10월 일본에서 개봉한 후 연일 박스오피스 신기록을 세웠는데 특히 19년 동안 정상을 지킨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을 제치고 일본 역대 박스오피스 1위에 올라 화제가 되기도 했다.

738c1e4f63354ee5aaece30c40b79d3a
뉴스1

또한 일본 현지 뿐만 아니라 대만, 홍콩 등에서도 흥행에 성공하며 지난해 전 세계 형호 흥행 수익 5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일본 NHK 측은 “한국에서의 흥행은 이례적”이라고 전했는데 해당 작품은 개봉 전부터 논란이 많았다.

주인공 탄지로의 귀걸이가 욱일기를 연상시킨다는 지적이 나오기도 했으며 ‘다이쇼 시대’가 배경이라 우익 성향이 강하다는 주장도 있었다.

그러나 이같은 논란에도 해당 작품이 국내에서 흥행하자 일부 일본 누리꾼들은 SNS를 통해 “한국 불매운동은 어떻게 된 거냐”며 조롱하며 “NO JAPAN은 어떻게 된 거냐, 근성이 없다” “한국에서 개봉 중지했으면 좋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에 대해 국내 누리꾼들은 “한국은 싫지만 K팝은 좋아하는 일본도 마찬가지 아니냐”며 맞섰다.

4f044b19-ea6a-4b98-97cc-333f4671a482
귀멸의 칼날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