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경찰, ‘5인 이상 집합금지’ 무시하고 몰래 숨어 ‘훌라도박’하다 적발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와 함께 5인 인상 집합금지 조치가 내려진 가운데 현직 경찰이 이를 어기고 도박판을 벌이다 발각됐다.

1일 부산경찰청은 지난 30일 오후 9시 30분께 부산 중구 보수동의 한 상점에 5인이상이 모여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밝혔다.

black-and-white-white-play-number-heart-cross-lady-ace-brand-font-cards-skat-series-jack-casino-gamb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pxhere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상가 안에서 5명이 모여 훌라도박을 하고 있던 현장을 적발했고, 여기엔 부산 한 일선서 소속의 A경위도 있었다.

play-recreation-toy-brand-cards-design-casino-gambling-games-chips-poker-card-game-poker-chips-indoo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pxhere

A경위를 포함한 5명은 판돈 35만원을 걸고 훌라도박을 했으며 경찰은 이들을 5인이상 집합금지 조치를 어긴 혐의로 관할구청에 통보했다.

recreation-ace-gamble-king-gambling-games-poker-card-game-22749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pxhere

또한 A경위에 대해서는 감찰조사를 진행중에 있다 밝혔다.

55d37f7de1cd418fbce791c02b192c8d
뉴스1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