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레인지 켜자마자 펑…” 창원 주택 LPG가스 폭발, 집 3채 무너지며 7명 중경상

1
창원소방본부 제공

오늘(1일) 오후 7시 15분쯤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의 단독주택에서 LPG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사고로 주택 1채가 붕괴되고 옆집 2채가 파손됐다.


이 사고로 인해 가족 사이인 여성 하 모 씨(81)와 남성 허 모 씨(50)가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2
뉴스1

이밖에도 인근 주택 거주자 등 5명이 경미한 부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았지만 중상자 2명을 포함해 다행히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걸로 전해다.

3
뉴스1

창원소방본부는 폭발 사고로 1층 단독주택이 완전히 허물어졌고 인근 주택 2채도 외벽과 대문 등이 파손됐다고 밝혔다.

6d480f08-1b20-463a-8cba-5dfe755e2db7
뉴스1

“가스에 불을 붙이려 라이타를 켜자마자 순간적으로 폭발했다”는 하 씨의 진술을 확보한 소방당국은 배관에서 폭발이 일어났는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13f95c72-efd9-4f83-8aae-33dad83221fe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