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두순, 매달 120만원 받는다… 복지급여 심사 통과에 국민 청원까지

13-12-2020-12-13-1
뉴스1

지난해 12월 출소한 아동 성범죄자 조두순(68)이 노인들에게 지급하는 기초연금을 포함한 매월 120만원 가량의 각종 복지급여를 수령하게 된 것으로 확인됐다.


2일 경기 안산지역 관계자들에 따르면 안산시는 지난달 말 조두순 부부의 기초생활보장수급 자격을 심사 및 통과시켰다.

12-68-12
뉴스1

조두순은 지난해 12월 17일 만 65세 이상 노인에게 지급하는 본인의 기초연금과 동시에 배우자와 함께 기초생활보장급여 지급을 신청한 바 있다.

4b75f08f-2576-4f30-9831-dbdfe3aa20af
뉴스1

자격 심사를 통과함에 따라 조두순 부부는 지난달 말부터 기초연금 30만원, 2인 기준의 생계급여 62만여원과 주거급여 26만여원 등 매월 총 120만원 가량의 복지급여를 받게 됐다.

10f59f21-90e0-4240-bfdc-59680b55c058
뉴스1

한편 조두순에 대한 복지급여 신청이 언론에 보도된 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조두순에게 기초생활수급 지원금 주지 마세요’라는 제목의 청원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이 청원은 현재까지 6만여명이 넘게 동의했으며 “내 세금이 성범죄자에게 현금으로 간다니”, “이게 나라냐”등의 반응을 보였다.

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