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보경, 지난 2일 오랜 암투병 끝에 별세… 향년 44세

3-CGV-VIP
뉴스1

배우 김보경이 향년 44세로 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

김보경은 지난 2일 숨을 거뒀다. 지난 11년간 암으로 투병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
영화 ‘기담’ 스틸컷

암으로 투병해온 김보경은 투병 중인 2012년에도 KBS2 드라마 스페셜 연작시리즈 ‘아모레미오’와 MBC ‘사랑했나봐’ 등에 출연하며 연기 열정을 드러냈다.

3
출처=포토뉴스

서울예술대학 연극과를 전공하고 2001년 영화 ‘친구’로 데뷔한 김보경은 이후 ‘아 유 레디?’, ‘어린 신부’, ‘여름이 가기 전에’ 등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였고 드라마 ‘초대’, ‘학교 4’, ‘하얀거탑’, ‘깍두기’, ‘천일야화 1’, ‘오페라가 끝나면’ 등에도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12-22-2018-7-12-1
뉴스1

故김보경은 연기에 대한 열정이 그 누구보다 뜨거웠고 투병 중인 2012년에도 드라마 ‘아모레미오’와 ‘사랑했나봐’ 를 통해 시청자들과 꾸준히 소통했다.

한편 고인은 이날 부산추모공원에 안치됐다.

5
영화 ‘친구’ 스틸컷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