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로 변신한 한서희, “오히려 제작진이 수위 조절 해야 할 듯”

1
한서희 유튜브 캡처

지난 6일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유튜브 채널 ‘서히코패스’에 티저 영상을 게재하며 유튜브 활동을 예고했다.

그는 “나를 모르는 사람이 있어? 악명 높은 나를?”이라며 말문을 열었고 “진짜 내 모습? 나도 모르겠다. 알다가도 모르겠다 나를”이라며 “누누이 얘기하지만 사람은 누구나 관심을 받고 싶어 한다. 유튜브는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2
한서희 유튜브 캡처

앞서 한서희는 2016년 그룹 빅뱅 멤버 탑과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기소돼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추징금 87만원을 선고받은 바 있고 당시 그는 경찰 조사를 받는 과정에서 그룹 아이콘 전 멤버 비아이의 마약 구매 및 투약 정황이 담긴 대화 내용을 제출했다.

이후 양현석의 협박으로 진술을 번복했으며 경찰은 비아이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3
한서희 유튜브 캡처

“제작에 참여하는 자는 약물 등 품위를 손상시키는 행위를 하지 않아야 한다”는 제작진의 말에 한서희는 “마약? 동성? YG?”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한서희는 “진짜 오랜만에 근황을 알리는 것 같은데 볼 사람들 보시고 안 볼 사람들은 안 보셔도 된다. 저 잘 지내고 있다 그냥”이라고 했다. 이어 ‘구독, 좋아요’를 독려해보자는 말에는 “진짜 싫다. 벌써 지친다. 오글거린다”며 웃음을 터트렸다.

4
한서희 유튜브 캡처

한서희 유튜브 채널 관계자는 “한서희가 유튜브 촬영에 매우 열정적이고 모든 것을 다 보여줄 기세”라며 “오히려 제작진이 수위를 조절해야 할 정도로 거침없다” 전했다.

채널명인 ‘서히코패스’ 역시 직접 아이디어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서히코패스’는 이미 6회차 방송분 촬영까지 마쳤다. 매주 화요일 4시에 콘텐츠가 공개된다.

5
한서희 유튜브 캡처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