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승연 “술자리 강요, 00도 당해…” 트로트계 성추문 ‘발칵’

1
YouTube ‘심야신당’

트로트 가수 지망생 강승연이 전 소속사 매니저로 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해 논란이 되고 있다.

강승연은 지난 5일 배우 겸 무속인 정호근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푸하하TV ‘심야신당’ -실제상황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제안 받았던 트로트 가수 강승연’편에 출연해 성추행 사실을 밝혔다.

2
YouTube ‘심야신당’

강승연은 TV조선 경연프로그램 ‘미스트롯’, KBS ‘트롯 전국체전’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트로트 가수 지망생이다.


강승연은 해당 방송에서 “아직 데뷔는 정식으로 하지 않았고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주로 얼굴을 알렸다”며 “집안 형편도 좋지 않고 부모님 사이도 좋지 않아 혼자서 모든 걸 하다 보니 여러 회사를 만났는데, (회사 관계자들이) 성적으로 접근하는 일이 많았다”고 전했다.

3
YouTube ‘심야신당’

그는 “22살의 어린 나이에 원치 않는 술자리를 강요 받기도 했다”며 “지방 행사 스케줄 때문에 가게 된 모텔에서 매니저가 몹쓸 짓을 하려고 했다”고 성추행 사실을 고백했다.


강승연은 “(모텔에서) 차라리 뛰어내릴까 생각을 했다.”며 “너무 무서워서 뛰어내리는게 더 나을 것 같았다”고 말하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4
YouTube ‘심야신당’

또한 어린시절부터 가정폭력과 부모님의 이혼 등으로 인해 고통받았던 과거사를 공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 진행을 맡은 정호근은 “아직도 그런 나쁜 사람들이 있다는 게 믿기 힘들다”며 “어린 가슴에 많은 아픔이 있었기 때문에 항상 겉으로 밝고 아무렇지 않게 얘기하려고 가면을 쓰고 있다. 혼자 적막함 속에서 생각을 하려면 너무 아플 것”이라며 진심어린 조언하기도 했다.

5
YouTube ‘심야신당’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