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단적 선택으로 숨진 서울시 7급 공무원, “tvN에 출연했던 사람 맞다”

19-29-2020-5-29-1
뉴스1

지난 8일 서울시 소속의 7급 공무원이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는 가운데 서울시립미술관 측은 9일 “해당 공무원은 재택 근무 중 사망했으며 지난해 10월 tvN 예능 프로에 출연했던 것이 맞다”고 밝혔다.

2021-02-09-103834
tvN

이날 한 매체와의 전화 통화에서 시립미술관 관계자는 “코로나 때문에 직원의 반이 재택근무를 하고 있다”며 “현재 우리 직원이 자택에서 사망한 사건은 경찰에서 수사가 진행 중이고 내부적으로 어떤 사유로 사망했는지 파악은 안 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어 숨진 공무원에 대해 “해당 직원은 1년 간 미술관에서 학예연구부서 일을 했다. 일부에서 나오는 왕따나 그런 얘기는 들은 적은 없고 직원들이 힘들면 경영지원본부나 총무과에 와서 상담을 하는데 (그런 일이) 한 번도 없었다. 저희들도 당황스럽다”는 입장을 밝혔다.

AQAEGUJTFIAZ3-Z4-VJQV2-N7-FYKY
tvN

이어 그는 “(해당 공무원이) 부서나 업무를 바꿔달라고 한 적이 없다. 1년 간 업무적으로 힘들다고 의사를 표시한 적이 없다”며 “내부적으로 자체 조사를 하는 것보다 장례 준비를 하는 게 맞다고 봐서 유가족들하고 지금 그 부분을 논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서울 종로경찰서는 지난 8일 서울시립미술관에서 근무하는 공무원 A씨가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된 사건을 접수해 내사 중이라고 밝혔는데 숨진 A씨는 20대 주무관으로 유서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2021-02-09-105216
tvN

한편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에서는 A씨의 업무표가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으며 누리꾼들은 A씨가 직장 내 괴롭힘으로 인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이 아닌지 추측이 난무하고 있다.

이에 서울시립미술관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댓글로 진상규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chrysanthemum-5768936-1280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픽사베이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