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범 작가X김희원 감독이 말하다 …송중기의 ‘빈센조’

1
tvN

인기 배우 송중기와 박재범 작가, 김희원 감독이 의기투합한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가 쾌감버스터(쾌감+블록버스터)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오는 20일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인해 한국으로 온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악당을 악으로써 물리친다는 이야기를 담는다. 다크 히어로들이 화끈하게 펼치는 정의구현이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2
tvN

특히 ‘열혈사제’ 박재범 작가와 김희원 감독이 송중기와 의기투합하여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김희원 감독은 “박재범 작가님 특유의 날카로운 사회적 메시지가 유쾌한 코미디와 통렬한 액션에 녹아있는 작품”이라며, “속죄나 참회가 무의미한 악인들을 청소하듯 쓸어버리는 히어로의 활약이 포인트”라고 전했다.

3
tvN

박재범 작가는 “빈센조는 원리원칙을 지키는 스테레오 타입의 주인공이 아닌 완전한 빌런이다. 이런 빌런이 ‘본의 아니게’ 정의를 구현하는 독특한 과정과 결말이 이 작품의 가장 큰 매력”이라며 말했다.

4
tvN

‘빈센조’는 송중기를 중심으로 전여빈, 옥택연 등이 출연하며, ‘철인왕후’ 후속으로 tvN에서 방영된다.

5
tvN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