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알몸이 노출됐어요…” 밖에서 그대로 보이는 제주 5성급 호텔 사우나?

1
네이트판

제주의 한 5성급 호텔에서 불미스러운 사고가 불거졌다는 주장이 제기되었다. 지난 15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는 ‘제주 5성급 호텔 사우나에서 알몸이 노출됐어요’ 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 씨는 최근 결혼식을 올린 신혼 부부였고 제주도로 신혼여행을 떠났는데 얼마 전 오픈한 B 호텔 스위트룸에 투숙했다.

하루 약 100만원을 지불한 B 호텔은 5성급에 걸맞은 격조 높은 시설, 서비스로 유명한 장소.

2
네이트판

A 씨 부부 또한 큰 기대를 품고 이곳을 찾았지만 호텔 내 사우나, 화장실을 방문했다가 최악의 기억을 갖게 됐다.

이들이 묵는 객실은 전용 사우나가 따로 있었으며 사우나 곳곳이 통창으로 디자인 돼 있는 게 특징이다.

호텔에 묵은 이틀 내내 해당 사우나를 이용했는데 마지막 날 산책을 하던 중 여성 사우나, 외부에서 내부가 그대로 보이는 샤워실 창문에 A 씨는 새파랗게 질렸다.

3
네이트판

황당한 점은 이를 알게 된 호텔 측 대응인데 호텔은 A 씨의 문의에 “전면 유리창은 미러코팅 돼 있어 낮에는 안 보이고 저녁엔 블라인드를 내린다”고 답변했습니다.

하지만 그가 찍은 사진에는 블라인드가 올려져 있던 상태. 미러코팅 또한 사실과 달랐으며 호텔 입구를 비롯해 산책로, 주차장 등 어느 각도에서도 여성 샤워실 등이 선명하게 보였다고 한다.

4
네이트판

투숙객들이 항의하자 호텔 측은 영업 방해를 이유로 경찰을 불렀고 지배인은 현재까지도 사과 한 마디 하지 않고 있다.

이 사건으로 A 씨 부부는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으며 수많은 사람들 앞에서 알몸을 보였다는 수치심에 힘들어하고 있다.

해당 글을 본 네티즌들은 “너무 충격적이다”, “샤워실, 화장실만 코팅 누락이면 너무 의도적인 것 아니냐”, “사과는 왜 안하는 건지”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5
네이트판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