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간 데이트 비용 안 낸 남친, 심지어 교통비라며 2만원씩 달라 해…”직장도 있는데” ‘분노’

696a76f9-272a-4674-89c8-b03cc008218e
이하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캡처

지난 15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100회 특집이 꾸며져 마마무의 솔라가 스페셜 보살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 여성 의뢰인이 등장해 고민을 털어놨다.

32167886-8162-40d1-8fb6-27c9f2c70320

여성 A씨는 ‘동갑내기 남자친구가 6년 동안 데이트 비용을 낸 적 없다’는 고민을 털어놨는데 이에 그치지 않고 “일주일에 한두 번 용돈으로 2만 원씩 달라고 한다”고 밝혀 충격을 줬다.

a3794de8-a8db-4677-b432-b277b152247a

이에 솔라가 왜 2만 원을 달라고 하냐고 묻자 A씨는 남자친구가 교통비가 없다고 한다고 답했다.

A씨는 “초반에는 3,4개월 정도 반반씩 더치페이를 하다가 어느 정도 친해지니까 ‘네가 다 내라’ 이런 식이었다”며 “남자친구는 공공기관에서 일한다”고 밝혔다.

e6cef0f4-15ee-4b15-a913-4993dd23c3b3

그러면서 A씨는 “이해가 안 가서 (남자친구에게) 따지니 헤어지자고 하더라”고 덧붙였고 이에 서장훈이 “왜 안 헤어졌어”라고 격분하자 A씨는 좋은 점도 많았다며 “많은 시간을 함께해주고 비밀도 서로 다 안다. 친구들에게 저를 자주 소개해 주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서장훈이 생일에는 뭐가 없냐고 묻자 A씨는 “제 생일에 축하한다는 문자나 전화가 온다”고 답했다.

2aac23f8-b375-4694-b4b9-b2ce86a665fc

이에 서장훈은 “이 사람을 그만 만나야겠다는 생각이 안 드냐? 걔는 너를 사귀는 게 아니라 물주로 본다. 처음에 돈을 쓰는 것을 보고 네가 자기를 훨씬 좋아한다는 것을 눈치채고 ‘내가 만나줄 테니까 너는 돈 내’ 이거다. 은행이다”라며 격분했다.

05fa68db-3dca-42cb-8da2-090c85e75af5

이어 서장훈은 “네 돈 써 가면서 이런 연애를 왜 하느냐. 솔직히 이건 양아치다”라고 조언했고 솔라 역시 “그 남자는 의뢰인을 좋아하지 않는 것 같다. 확실하진 않지만 돈 때문이 아니고 헤어지자는 말을 입에 달고 사는 사람이 진짜로 좋아하는지도 모르겠다”며 안타까움을 여실히 들어냈다.

b3bd76ef-f774-413d-ba7a-9c7285f8227c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