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우리나라도 백신 접종 시작한다” 집단면역 실현 강조

25-2021-2-25-1
뉴스1

25일 정세균 국무총리는 “내일부터 우리나라도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시작한다”며 “간절한 마음으로 일상회복을 바라는 모든 국민의 염원을 담아 정부는 반드시 목표한 시점까지 집단면역의 꿈을 실현하겠다”고 강조했다.

25-2021-2-25-1
뉴스1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모든 일이 그러하듯이 순조로운 출발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접종 초기 단계의 가장 큰 리스크는 역시 ‘방역’”이라고 규정했다. 지난해 말 백신 접종을 시작했던 나라들이 겨울철 대유행의 영향과 느슨해진 사회적 경각심으로 큰 혼란을 겪었던 경험을 참고해야 한다는 것이다.

25-19-2021-2-25-1
뉴스1

정 총리는 “백신 접종을 시작한 마당에 4차 유행이 현실화되면 의료대응 역량은 급속히 소진되고 다시 방역을 위해 더 큰 고통과 인내를 감수해야 할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사회적 경각심을 유지하면서 탄탄한 방역으로 우리 스스로 백신 접종을 ‘K방역 시즌2’로 만들어 나가야 하겠다”고 덧붙였다.

19-25-2021-2-25-1
뉴스1

한편 정 총리는 일부 보수단체가 오는 3·1절에 서울 도심권에서 동시다발적인 집회를 예고하고 있는 것에 대해선 “아직 3차 유행이 끝나지 않았고 따뜻한 봄이 다가오면서 주말이면 외출과 이동이 점차 늘고 있어 도심권 집회가 코로나19 재확산의 불씨가 되기에 충분한 여건”이라며 엄정 대응조치를 예고했다.

19-25-2021-2-25-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