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시작한 국내 첫 백신접종에 전국 보건소·요양병원서 ‘동시 스타트’

1
뉴스1

26일 국내에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국내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온 지난해 1월 20일 이후 1년하고도 37일만이다.

2
뉴스1

정부는 오는 9월까지 전 국민의 70% 이상에 대한 1차 접종을 마치고 11월까지 집단면역을 형성해 코로나19 위기에서 벗어난다는 목표를 세워놓고 있다.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부터 전국 보건소, 요양병원 등 1천915곳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이 시행된다.

3
뉴스1

우리보다 앞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 국가는 대부분 1호 접종자를 정했으나, 질병청은 특정인을 지정하지 않기로 했다.

질병청은 전날 참고자료를 통해 “26일 오전 9시 전국적으로 동시에 시작되는 요양병원, 요양시설 65세 미만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분들이 모두 첫 번째 접종자가 된다”고 밝혔다.

25-AZ-2021-2-25-1
뉴스1

이 의료원 종사자 199명과 수도권의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 101명이 접종 대상이다.

이들이 맞는 백신은 국제백신공급기구인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를 통해 도입된 화이자 백신으로,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진 5만5천명 전체에 대한 1차 접종은 다음 달 20일 완료된다.

2차 접종은 3주 뒤인 4월 10일 완료될 예정이다.

5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