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쓰릴 미’의 전설을 이어갈 2차 팀 캐스팅 공개

(주)아떼오드와 (주)엠피앤컴퍼니의 대학로 공연시장의 활성화와 안정적 제작환경 조성을 위해 의기투합한 첫 프로젝트인 뮤지컬 <쓰릴 미>가 

지난 3월 개막하여 전회 기립박수와 함께 매진을 이어가며 흥행 중이다. 이 기세를 이어갈 하반기 <쓰릴 미>의 2차 팀 캐스팅을 공개한다.

뮤지컬 <쓰릴 미>는 미국 전역을 충격에 빠뜨렸던 전대미문의 유괴 살인사건을 뮤지컬화 한 작품이다. 심리 게임을 방불케하는 감정 묘사와 단

한 대의 피아노가 만들어내는 탄탄하고 섬세한 음악은 소극장 뮤지컬의 신화를 써 내려가며 십 년 넘게 마니아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아왔다. 

두 인물 간의 관계와 감정이 밀도 높게 표현되는 만큼 매 회차마다 관객들에게 다양한 해석의 여지를 주었고, 이는 수차례의 재관람을 이끌어내

며 매번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또한 2차 팀에서 가장 주목할 부분은 2007년 뮤지컬 <쓰릴 미>의 초연 극장인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이번 1차 팀에 이어 그 당시 무대

디자인과 조명 디자인을 재현하여 더욱 완벽한 무대를 구현한다는 것이다. 당시 여느 뮤지컬들과는 달리 화려하지 않게 간소화시킨 무대와 조명

은 극중 현재와 과거를 오가는 시공간을 불분명하게 했고 긴장 속에서 오롯이 두 명의 배우에게 모든 것이 집중될 수 있도록 의도되었으며, 관객

들은 자연스레 배우들의 심리전과 오직 피아노뿐인 음악 소리에 집중하며 분위기에 압도되었다. 초연 극장과 무대 디자인, 조명 디자인으로 돌아

오는 이번 2차 팀의 공연은 많은 뮤지컬 팬들에게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다.